이틀전엔 Cisco와 Warner Music Group이 Online social networking platform 계약을 맺었다.  계약 내용은 Warner Music의 artist들의 홍보용 홈페이지에 social networking 기능을 최대화하려 Cisco의 Media and Entertainment Group의 제품인 Cisco EOS Platform을 사용하겠다는 것.  이처럼 Cisco가 Media and Entertainment 시장으로도 서비스를 확장하고 있고, 또 최근엔 광고시장에도 눈독을 들이고 있는 가운데, 오늘은 광고 시장의 발전에 대해서 잠깐 얘기 해볼려고 한다. 

http://csem.flinders.edu.au/courses/Computing/DigitalMedia.jpg

미국 내에에만 그 시장의 크기가 $600Billion (현 시세로 약 한화 7백조원)인 광고시장.  기존의 매체 및 뉴미디어의 발전, 그리고 다양한 기술의 발전은 광고주들의 ROI에 대한 관점, 소비자의 입맛변화 그리고 광고형태의 다양화등 광고시장 ecosystem 전반에 걸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다~

1. Increased ROI(Return On Investment) measurement through emerging technologies

http://www.retailmarketingblog.com/wp-content/uploads/2006/11/roi1.jpg

예전엔 광고 투자 금액의 50%는 어디에 쓰였는지 며느리도 모른다는 말을 큰 거리낌없이 받아들일 정도로 광고에 들이는 투자 금액에는 어느정도 buffer이 주어지곤 했다고 한다.  하지만 통신 및 영상 검색 기술이 발전을 거듭 할수록 어떤 광고가 얼마나 많은 consumer들에게 언제, 무슨 매체를 통해서 전달 되고, 그로인해 해당 광고주의 매출엔 어떤 영향을 주었는지에 대한 분석이 가능케 됬다.  현재는 분석 내용의 정확성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기술의 개발이 한창이고  이처럼 더 smart한 networking 환경을 제공하는 player로서 Cisco가 잔뜩 눈독을 들이고 있는 모습이다.  more internet traffic and smarter usage of network mean more opportunities and $$$ for Cisco.

2. Dramatic changes in consumers' behavior

Impatience by mdezemery.

얼마 전까지만 해도 TV를 보다가 광고가 나오면 보기 싫어도 다음 프로그램이 시작할 때까지 하는 수 없이 보고 있거나 다른 채널로 돌려버리곤 했다.  하지만 요즘 IPTV를 보거나 TiVo와 같은 DVR(Digital Video Recording)기능이 있는 기기를 통해서 TV를 보면 보기싫은 광고는 쉽게 뛰어 넘기고 내가 보고 싶은 '알맹이'만 쏙쏙 빼서 볼 수 있게됬다.  실제로 내가 Michgan에서 방짝 세명이랑 사는 집에서도 Digital cable을 보는데, 스포츠 생중개만 빼고, 왠만한 프로그램들은 다 DVR로 녹화해서 알맹이만 쏙쏙하고 있다.  이제 소비자들은 보기 싫은 광고를 어쩔수 없이 대할 필요없이 의지대로 넘겨 버릴 수 있는 시대가 온거다.  앞으로 이런 기술이 더 보편화 되면서 소비자들에게 가치를 주지 못하는 광고는 철저히 무시되고 전적으로 소비자 중심적인 광고의 시대가 올거같다. 

3. right 'Content' at the right 'Time' in the right 'Place' through right 'Device'

http://media.ebaumsworld.com/picture/skatesnow67/PerfectTimingPics001.jpg

최적의 광고 content를 최적의 시간에 최적의 장소에서 최적의 기기를 통해 내 보낼 수 있는 광고주의 기획 능력과 content provider의 창의력, 다양한 기술의 뒷받침등이 성공적인 광고 투자의 중요한 keywords인거 같다.  이젠 광고는 단순한 몇 분의 틀 속에서 벗어나 영화, 드라마, 예능, user generated video들에서 그 제품 및 서비스를 seamless하게 보여주는 'Product Placement'를 통해서도 활발하게 그 모습에서 변화를 꾀하고 있다.  그래서 앞으로 더욱 기대되는 분야가 바로 Mobile Ad다. 
예전 삼성에서 근무할때도 잠깐 Mobile Ad와 관련된 프로젝트를 진행한 적이 있었는데 (물론 그 결과는 묻지마세요지만), Smart Phone의 사용이 점점 더 보편화 되면서 Mobile Ad에 대한 형태와 business model도 다양해 지고 있는걸 볼 수 있다~ ;-)  앞으로 Mobile Ad가 어떤 기술과 모습을 통해 사용자들의 mobile device 사용 반경과 유기적으로 연동시킬 수 있을지 기대가 된다!!  괜찮은 사업 아이템ㅋㅋ !

마지막으로, Product Placement하면 생각나는 역사상 첫번째 Product Placement를 소개한다!  27년 전 제작된 영화, 바로 ET에서 주인공 Elliott이 ET를 유혹하기 위해 쓴 Hershey's의 Reese's Pieces (peanut butter맛 chocolate)가 그 주인공...  당시 ET 개봉 주간에는 완전 빵터져서 Reese's Pieces의 판매가 65%나 증가했다고 하고, 그 반면
M&M은 감독 Steven Spielberg의 제안을 무시하고 역사상 첫번째 Product Placement와 대박의 기회를 저버렸다고 한다. ;)

 

by r2 

      r2@cisco  |  2009.08.13 04:55
name ::   password :: blog :: secret
등록



ron2fresh's Blog is powered by Daum